직원이 해외에서 95만원 정도에 갤럭시 노트를 삿었다. 대략 한달전?

만져본 소감..

크기는 다이어리 수첩으로 그러니까.. 홍보용으로 나눠주는 수첩 다이어리 중에서 길이는 길쭉하고 폭은 손에 쥐면 딱 맞는 그런 사이즈다. 쥐어보니 크기는 아주 맘에 들었다. 적절하게 쥐어지는 형태에서 가장 큰 듯. 그 이상 태블릿은 옆을 잡거나 뒤를 받치는 것이지 쥐는게 아니다. 손 바닥으로 뒤가 딱 잡힌다. 물론 내 손이 무척 크다.

느리다. 오늘 시험용 갤탭 10.1을 만져봤는데 그것보다 느리다. 아이폰 4s사용자로 아이폰에 비해서 느리다. 화면 밀어보면 느리고 전체적으로 반응이 느리다.

카메라가 좀 이상하다. 예를 들면 하얀 종이를 찍으면 물결이 친다. 그리고 사진에도 그 물결이 나온다. 뭔가 문제가 좀 있는 듯 
 

WRITTEN BY
가별이
내가 천사의 말 한다 해도

트랙백  0 , 댓글  0개가 달렸습니다.
secret